본문 바로가기

미국, 로스엔젤레스

(7)
[LA] 유니버셜 스튜디오 헐리우드 USH (2) - 영화 속에 풍덩빠져있었던 7시간, 스튜디오 투어, 워터월드, 트랜스포머, 미이라 심슨 라이드를 타고나서 바로 옆에 위치한 스튜디오 투어로 이동합니다. 스튜디오 투어는 다른 곳에 위치한 유니버셜 스튜디오에서는 볼 수 없는 헐리우드에서만 볼 수 있는 어트렉션이기에 가치가 있습니다. 영화를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의미가 있을만한 코스입니다. 40여분 정도 버스를 타고 이동하는 코스기 때문에 잠시 아픈 다리도 쉬어갈 겸 보기에도 좋습니다. 예전에는 한국어로 진행되는 버스도 하루에 한 타임씩 운영했다고 하는데, 현재는 사라졌다고 합니다. 지금은 중국어(만다린)과 스페인어로 진행하는 시간만 따로 있다고 하는군요. 한국인이 많은 LA라 있을 법도 한 것 같은데, 아쉽네요. LA에서의 중국인과 라티노들의 영향력이 간접적으로 느껴지는 순간입니다.오늘의 촬영스케쥴이 나와있는 듯 합니다. 실제로 투어 버..
[LA여행] 유니버셜 스튜디오 헐리우드 USH (1) - 영화 속에 풍덩 빠져있었던 7시간, 해리포터, 심슨 차를 몰아 유니버셜 스튜디오로 향합니다. 일찍가야 사람이 없어서 놀이기구를 덜 기다리고 탈 수 있다는 와이프의 성화에 아침 댓바람부터 운전대를 잡았습니다. 주차요금입니다. 입구에서 가까울 수록 가격이 비싸고 멀어질수록 가격이 싸집니다. 그렇지만 주차요금으로 4만원 넘게 지불할 수는 없었기에 제네럴 파킹으로 끊었습니다. 입구까지 많이 멀진 않을까 걱정했는데, 생각보다 그리 멀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가깝다는 느낌이더군요. 곳곳에 보이는 쥬라기 공원 간판들이 주차장으로 들어가는 순간부터 정말 유니버셜 스튜디오에 왔다는 느낌을 줍니다. 주차장을 나와 파크를 입장하는 길에도 쥬라기 공원이 있습니다. 파크의 안내도입니다. 굳이 여기서 확인하지 않더라도 팜플렛에서 확인이 가능하니 지나치셔도 괜찮습니다. 스튜디오에 들..
[LA여행, LA맛집] 키친 24 kitchen 24 - 좋은 한끼를 할 수 있는 24시간 아메리칸 레스토랑 항상 여행자에게 아침식사는 고민되는 부분 중 하나입니다. 여행지에서는 한 끼 한 끼를 맛있는 음식으로 채우고 싶건만, 일반적으로 맛있고 유명한 식당들은 아침에 문을 잘 열지 않고, 여행자들은 일정 상 빠르기 움직여야 하기 때문이죠. 이번 여행에서도 고민이었던 부분이었습니다. 아직 무엇을 먹을지 정하진 않았고, 유니버셜 스튜디오에 개장 시간에 맞춰가야하긴 했고, 그래서 차에 타서 Yelp 앱을 켰습니다. 검색해서 찾은 헐리우드 근처에 위치한 아메리칸 레스토랑 키친24 입니다. 키친 24의 간판입니다. 누군가는 보여주었더니 공공 시설물 표지판처럼 생각하더군요.식당 내부 모습입니다. 미국식 레스토랑이면서 약간 펍의 느낌도 가지고 있습니다. 스포츠 경기를 보면서 식사를 즐길 수 있도록 티비도 설치되어 있네요. ..
[LA 여행] 산타모니카 비치 - 따스히 웃던 캘리포니아의 바닷가 차를 몰고 고속도로를 달려 산타모니카로 향합니다. 미국에 오기 전까지 차를 빌려야 하나 우버를 이용해야 하나 고민을 엄청 했었습니다. LA 3일 일정에 중간에 유니버셜 스튜디오에서 하루를 소비할 예정이었기 때문이죠. 결과적으로 차를 빌리기로 했던 게 정말 잘한 선택이었습니다. LA 처럼 볼 것이 많고 곳곳이 흩어진 곳에서는 렌트가 필수인 것 같습니다. 다만 보험이 정확하게 전부 적용되는지는 확인해보아야 합니다. 가끔 몇몇 항목을 뺴놓는 업체도 있더군요. 이 노란 기둥들이 보이면 산타모니카에 다왔다는 뜻 입니다. 산타모니카에 도착했습니다. 와우! 부두로 향하는 사람들. 산타모니카로 향하는 사람들은 다들 캘리포니아 햇살같은 밝은 얼굴을 하고 있습니다. 덤블링 묘기를 보여주는 친구들도 있고, 다리를 건너니, ..
[LA 여행] 그리피스 천문대 - 뜨거운 도시의 로맨틱한 야경 일몰을 시간에 맞춰 그리피스 천문대로 향했습니다. 그리피스 파크를 거쳐 올라가게 됩니다. 가보시면 알겠지만 올라가는 길이 꽤나 멉니다. 중간에 주차장도 보이고 길가에 서있는 차들도 있어서 어디서 멈춰야할지 헷갈리기 십상인데, 올라가다보면 차들이 길가에 주욱 주차하고 있는 길이 나옵니다. 거기서 조금만 올라가면 천문대로 갈 수 있습니다. 천문대 앞에도 주차장이 있지만 협소해서 자리를 잡기가 쉽지 않습니다. 올라가는 길에 빈자리가 보인다면 주차하시는 걸 권합니다. 아시다시피 빨간 블록이 있는 곳은 주차하면 안되는 곳이라는 데에 주의하시구요. 차가 없이 올라가신다면.. 음.. 등산하신다고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일몰 시간에 맞춰 올라간다는 게 차를 세우느라 시간을 꽤나 많이 지체했네요.올라가는 길에 일몰을 맞이..
[LA여행, LA맛집] 인앤아웃 버거 - 가성비 최고의 프렌차이즈 버거 드디어 그 곳에 왔습니다누가 만든 말인지는 모르겠지만 미국 3대 버거 중 하나라는 인앤아웃(IN-N-OUT).명성에 걸맞게 밤 10시가 넘은 시간임에도 주차장에는 차들이 많이 들어차있습니다. 그래도 늦은 시간이라 그런지 주차할 여유가 없을 정도는 아니었습니다. 역시 들어가보니 웨이팅이 꽤나 깁니다. 낮에 왔으면 한참 기다릴 뻔 했네요.쾌할하게 주문을 받던 청년. 저 친구는 월급 더 줘야될 것 같다고 웃었습니다. 중요한 것은 가격.위에 보시면 아시겠지만 가장 비싼 더블더블 버거가 3.7불 입니다. 한국에서 먹는 웬만한 프렌차이즈에서도 단품이 오천원 가량하니 싼 가격이 아닐 수 없습니다. 주문을 하고 번호표를 받은 다음 앉을 자리를 찾아야 합니다.보시다시피 늦은 시간에도 앉을 자리가 없습니다. 실내에 테이블..
[LA여행, LA맛집] 치즈케잌 팩토리 (The Cheesecake Factory) 마리나 델 레이 이번 미국 방문 중에 꼭 들려보고 싶었던 곳 중 하나가 치즈케잌팩토리였습니다. 검색해보니 생각보다 지점이 많더군요. 그 중 마리나 비치(Marina Beach 또는 Mother`s beach) 앞에 위치한 지점이 위치가 좋아보였습니다. LAX 공항에서 15분 거리인 데다가 베니스 비치와도 4분 거리인데다가, 해변 근처이기에 전망도 좋지 않을까! 하는 기대를 가지고 방문해보았습니다. 요렇게 넓은 주차장 장도 있으니 만약 공항 근처에서 차를 렌트하셨다면 정말 더할 나위없는 위치입니다. 다만 발렛 비용이 있습니다. 일반적으로는 6불을 받고 평일 런치에는 4불을 받습니다. 안으로 들어서니 이쁘장한 케잌들이 우리를 반겨줍니다. 옆에는 굿즈들도 팔고 있고 스타벅스에 비하면 뭔가 동심이 더 담겨있는 듯 하네요. 내부..